MZ 세대 뜻 – 특징, 나이

0
334

한동안 유행하다가 말거라 생각했지만 요즘도 TV를 보다 보면 MZ 세대라는 말이 나오는데 많은 분들이 정확한 뜻을 모르실 거라 생각한다.

간단하게 설명하면 1980년대 초 ~ 1990년대 중반 태어난 밀레니얼 세대와 1990년대 중반에서 2010년대 초에 출생한 Z세대를 합쳐놓은 것이다.

MZ 세대의 소개 글을 보면 모바일 디지털 환경에 익숙하며 최신 트렌드와 이색적인 경험을 추구하는 연령대라고 한다.

한 가지 당황스러운 점은 나이의 범위를 생각하면 10살 어린아이와 40대 중년을 묶어놓았기 때문에 상당히 어이없는 구간이라고 볼 수 있다.

실질적으로 일상에서 활용할 수 없는, 기성 언론에서 만든 유행어로 의미가 없다고 볼 수 있으며 방송에서 자주 등장하는 이유를 모르겠다.

1. 개요

MZ 세대 / MZ generation

스마트폰의 보급화로 모바일 사용에 익숙한 세대로 인터넷, SNS 등을 기반으로 다양한 상품을 구입하기 때문에 유통시장에서 강력한 영향력을 지닌다.

MZ 세대는 집단보다는 개인을 우선시하는 경향을 가지고 있으며 물건을 소유하기보다는 중고로 판매하고 구입하는 공유제 개념을 가지고 있다.

그리고 과거에는 미래를 꿈꾸며 살았다면 MZ 세대는 현재를 중요하게 생각하기 때문에 지금 당장의 행복을 위한 소비를 아끼지 않는다.

사실상 기성세대 언론사들이 요즘 애들이라고 묶어서 말하기 위해 만든 단어로 유일하게 한국에서만 쓰는 중이라고 한다.

대한민국 미디어에서는 MZ 세대를 1980년대 초 ~ 2000년 중반에 태어난 사람을 통틀어 부를 때 사용한다.

2. 문제

MZ 세대는 향후 우리나라의 인구의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할 전망이지만 경제적인 능력에서 이전 세대에 비해 취약한 모습을 보인다고 한다.

그리고 부동산보다는 레버리지(대출) 투자에 적극적인 모습을 보이며 코인이나 주식 영끌로 큰돈을 벌거나 빚을 지기도 한다는 의견도 있다.

때문에 인터넷 매체, 뉴스를 보다 보면 MZ 세대를 비판하는 내용을 많이 다루고 있는데 범위가 넓다 보니 공감대를 형성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나이가 1~2살 정도만 달라도 세대 차이가 난다고 말하는데 MZ 세대는 지나치게 넓은 연령 범위로 30살까지 차이 나는 경우도 있기 때문이다.

1970년대 이전에 출생한 사람들이 조금 젊어 보이기 위해서 쓰거나 본인들이 이해하기 어렵거나 싫어하는 연령대를 묶어놓은 단어로 보인다.


MZ 세대는 현재 소비시장을 주도하고 있으며 미래에도 부모님의 재산을 물려받아 영향력을 행사할 수 있는 나이를 나눈 것이라고 합니다.

그래서 연령의 범위가 넓어졌지만 언론에서는 대부분 젊은 청년을 지칭하고 세대 간 갈등을 조장하는 상황에서 사용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나이는 다르지만 모두 같은 시대를 살아가고 있기 때문에 세대를 알파벳으로 나누지 말고 동등한 시각에서 함께 어울렸으면 좋겠습니다.

회신을 남겨주세요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십시오!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