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니쉬(Garnish) 뜻 – 스테이크 장식 가니시 종류 추천

0
597

글쓴이처럼 스테이크는 고기만 굽는다고 생각하는 분들이 많지만 음식의 외형을 돋보이게 만들고 함께 곁들여 먹을 수 있는 가니쉬(가니시)가 존재한다.

한국의 고명으로 볼 수 있는 가니쉬는 음식의 위나 아래에 위치할 수 있으며 메인 요리의 맛을 해치지 않도록 자극적이지 않고 입안을 환기시킬 수 있는 재료를 쓴다.

여기서 남성분들은 가니쉬를 동음어인 자동차 용어로 알고 있는 경우가 많은데 차량의 둔탁한 부분을 부드럽게 만든 것을 가니쉬라고 하기 때문이다.

쉽게 말하면 자동차에 장착한 장식물이라고 할 수 있으며 눈으로 보이는 것뿐만 아니라 차량의 외관을 보호하는 기능을 할 때도 있다.

가니쉬 (garnish) : 요리를 꾸미거나 장식한다는 조리 용어로 갖추가, 보강하다, 곁들인다는 의미를 가진 프랑스어 가르니(Garni)가 어원이다.

1. 가니쉬 종류

가니쉬
가니쉬

① 아스파라거스

고기 요리와 잘 어울리는 식물로 생으로 먹을 수 있지만 살짝 데쳐서 먹는 것이 일반적이며 자극적이지 않은 맛과 아삭한 식감이 매력적이다.

② 감자

감자는 구이, 볶음, 튀김으로 만들어도 스테이크와 궁합이 잘 맞으며 그중에서 삶은 감자를 으깬 매쉬드 포테이토의 활용도가 높다.

③ 고구마

단맛이 강한 경우는 메인 요리의 맛을 해칠 수 있기 때문에 감자를 선호하는 분들이 많다.

④ 당근

맛도 좋지만 색감이 예뻐서 스테이크 장식에 잘 어울리고 평소 당근을 싫어하는 아이들도 가니쉬에 올라간 당근은 잘 먹는다.

⑤ 마늘

서양에서는 마늘을 기름에 익혀서 향을 내거나 구워서 먹기도 하는데 마늘의 향을 싫어하는 경우 얇게 썰어서 튀긴 다음 메인 요리 위에 뿌리기도 한다.

⑥ 양파

기름진 음식과 궁합이 좋은 재료로 구이를 만들어서 내놓거나 링 형태로 썰거나 원형이 망가지지 않도록 채를 썰어서 꽃처럼 튀긴 블루밍 어니언이 있다.

⑦ 호박

단호박뿐만 아니라 애호박도 가니쉬로 사용할 수 있다.

⑧ 연근

얇게 썰어서 살짝 데치거나 기름에 튀겨서 칩 형태로 만든다.

⑨ 버섯

양송이, 느타리, 새송이 같은 버섯을 사용할 수 있으며 물컹한 느낌과 특유의 향을 싫어하는 분들이 많기 때문에 주의가 필요하다.

⑩ 가지

넓고 평평하게 썰어서 구워 먹는 것이 일반적이며 프라이팬에 기름이나 버터를 둘러서 조리해도 맛있고 튀기면 특유의 물컹함이 사라져서 식감도 좋아진다.

⑪ 토마토

방울토마토를 구워내면 느끼한 입맛을 잡는 데 도움을 주는데 수분이 많으니 기름을 사용해서 데칠 때는 조심하도록 하자.

⑫ 파프리카

버터, 소금, 후추 등으로 간을 해서 볶은 다음에 가니쉬로 올릴 수 있으며 여러 가지 색으로 장식할 수 있기 때문에 음식을 예쁘게 꾸밀 수 있다.

⑬ 그린빈스

콩으로 분류하고 있지만 긴 줄기 모양의 콩깍지를 먹는 것으로 식감을 즐기는 식재료이기 때문에 너무 익히지 않도록 주의가 필요하다.

⑭ 브로콜리

양배추의 일종인 브로콜리는 특별한 맛이 없기 때문에 초장에 찍어 먹는 경우가 많은데 서양에서는 치즈를 뿌리거나 볶음 요리로 활용하는 경우가 많다.

⑮ 시금치

시금치에 소금이나 버터, 발사믹 소스를 넣고 볶아주면 식감도 좋을 뿐만 아니라 소고기나 파스타의 풍미를 끌어올리는 역할을 해준다.

이외 월계수잎, 로즈마리, 바질, 파슬리 같은 허브류, 파인애플, 오렌지, 포도 등 과일을 가니쉬로 사용할 수 있다.

회신을 남겨주세요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십시오!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