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면서 침 흘리는 이유 – 잠잘 때 침 안 흘리는 방법

0
180

인간의 코에는 유해 먼지를 걸러내기 위해 코털이 존재하지만 입으로 숨을 쉬면 유해 물질을 걸러내는 장치가 없어서 침을 고이게 만든다.

우리는 가끔 베개가 축축해질 정도로 침을 흘려 잠에서 깨어나곤 하는데 증상이 자주 발생하는 분들은 치료를 받거나 수면 습관을 바꿀 필요가 있다.

자면서 침을 흘리는 분들은 너무 피곤하거나 잠잘 때 습관이 문제 되는 경우도 있지만 비만, 수면 무호흡, 비염과 같은 원인을 제거해야 할지도 모른다.

그렇다면 잠잘 때 침을 흘리는 이유는 무엇일까? 이번 시간에는 자면서 침 흘리는 이유와 안 흘리는 방법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자.

1. 잠자는 습관

잠잘 때 침
잠잘 때 침

고개를 옆으로 돌리거나 엎드려 자는 사람의 경우 입을 조금이라도 벌리고 자면 중력에 의해서 침이 흘러나오기 때문에 베개를 축축하게 적시게 된다.

수면 자세가 불편한 분들은 베개, 매트리스를 바꾸는 것이 좋다.

2. 수면 무호흡증

잠을 잘 때 숨을 제대로 쉬지 못하는 수면 무호흡증을 앓고 있는 분들은 반복적으로 기도가 막히거나 숨을 쉬지 못해서 다량의 침을 흘리기도 한다.

양압기 같은 장치를 사용하거나 기도를 넓히는 수술을 받기도 한다.

3. 코막힘 증상

말 그대로 콧구멍이 막혀서 호흡이 어려운 상황을 의미하며 그로 인해 입으로 숨 쉬는 분들이 많은데 잠자기 전에 막힌 코를 풀어주는 것이 좋다.

코가 막히면 입으로 호흡하기 때문에 자면서 침 흘리는 일이 많아진다.

4. 약물 부작용

일부 약품의 경우 침의 분비량이 많아지는 현상이 발생하기 때문에 약을 먹으면서 침을 많이 흘리는 분들은 약물 부작용을 의심해볼 필요가 있다.

화학물질뿐만 아니라 기계적인 자극에 의해서 침을 흘리기도 한다.

5. 후비루 증후군

알레르기, 비염, 찬 공기 노출, 매운 음식을 먹었을 때 발생하는 후비루는 코 주위의 공기주머니 부비강에 분비물이 증가하는 질환으로 누워있을 때 많이 발생한다.

분비물이 고이면 코로 호흡이 어려워지면서 침을 흘리게 만든다.

6. 치과적 문제

구강 운동기능이나 턱관절에 문제가 있는 경우 수면 침 흘림이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행동교정, 조절 치료를 하게 되며 차도가 없는 경우 약물을 사용한다.

차도가 없으면 타액선에 보툴리눔 독소를 주사하거나 수술을 하게 된다.

6. 악하선관 전위

세균으로 인해서 발생하는 타석증 때문에 악하선관을 절제하는 수술을 하기도 하는데 논문을 읽다 보면 원인을 찾기 어려운 침 흘림 개선에도 좋다고 한다.

악하선관을 절제하면 타액이 구강에 머무는 것을 예방하는 효과를 준다.

7. 심신의 피로감

지나치게 육체적, 심리적으로 무리를 하고 흥분한 날에 잠을 자면 뇌에서 잘못된 신호를 보내거나 호르몬 불균형으로 침을 흘릴 수 있다.

단기적으로 침 흘림을 경험하지만 금방 좋아지니 걱정할 필요는 없다.

8. 한의학적 문제

한방에서 침을 많이 흘리는 사람을 보고 체이(滯頤)라고 하여 소화계통을 담당하는 비위에 열이 많거나 반대로 냉한 체질인 경우 문제가 된다고 한다.

혈액순환을 원활하게 만드는 방법으로 침 흘림을 개선할 수 있다.


글쓴이의 경우 심신이 지친 상황에서 잠을 잘 때마다 침을 흘리는 경우가 많았는데 대부분 엎드리거나 옆을 보는 상태에서 입을 벌리고 있었기 때문입니다.

수면 무호흡, 턱관절 문제, 비염이 없지만 자면서 침을 많이 흘리고 냄새가 심한 분들은 질병에 의한 문제일 수 있으니 가까운 병원에서 진찰받으시길 바랍니다.

회신을 남겨주세요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십시오!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