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어람 청출어람 뜻 유래 – 비슷한 사자성어 후생가외

0
15995

스승에게 가르침을 받던 제자가 오히려 스승보다 뛰어난 실력을 보여주는 경우 청출어람이라는 단어를 많이 사용하는데 이 사자성어는 순자의 권학편 첫머리에 등장하는 말입니다.

學不可以已 학불가이이
靑取之於藍 而靑於藍 청취지어람 이청어람
氷水爲之 而寒於水 빙수위지 이한어수

군자가 말하길 학문을 배우는데 그쳐서는 안된다고 말했다.
푸른색 염료는 쪽에서 취하지만 그보다 푸른빛을 자랑하고
얼음은 물이 변해서 만들어지는 것이지만 물보다 더 차갑다.

성선설을 주장한 맹자와 다르게 순자는 인간의 본성은 악하다고 말했으며 부지런하게 노력하면 원래 가지고 있는 본성을 누르고 뛰어난 사람이 될 수 있다고 믿었습니다.

반대말 : 백세지사[百世之師] : 후세까지 모든 사람이 스승으로 본받을 만한 사람.

청출어람

푸를 청(靑), 날 출(出), 조사 어(於), 쪽 람(藍)

청출어람 뜻
청출어람 뜻

학문은 끊임없이 배워야 하는 것으로 도중에 그치지 않고 노력하면 스승을 능가하는 제자가 나온다는 말이지만 현대에 들어서는 스승보다 뛰어난 제자를 의미합니다.

청출어람은 순자의 권학에 나온 머리말을 사자성어로 축약한 형태로 쪽에서 채취한 청색이 그보다 푸르다는 뜻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출람(出藍)으로 줄여서 말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사례

중국 북위 시절 이밀이라는 남자는 공번을 스승으로 모시고 열심히 학문을 닦았는데 몇 년의 시간이 흐르자 그의 학문은 이미 스승을 뛰어넘었으며 스승은 그를 자랑스럽게 생각했다.

이밀은 스승의 가르침을 모두 이해하는 것뿐만 아니라 본인의 사상을 정립하는 수준까지 올라갔기 때문에 공번은 그에게 가르칠 것이 없다고 판단하여 오히려 이밀에게 가르침을 청했다.

이에 놀란 이밀은 제자 된 도리로 어찌 그럴 수 있냐고 말했지만 공번은 학문은 배우는데 끝이 없으며 깊이는 나이에 상관이 없으니 자신에게 격식을 차리지 않아도 된다고 말했다.

이 사실을 알게 된 주변 사람들은 청출어람이라며 그들을 칭찬했다.

청출어람은 단순하게 사람의 관계뿐만 아니라 다른 나라의 기업에서 부품을 수입해서 조립하고 판매했던 국내 기업들이 오히려 그들을 앞서가는 상황에서도 사용할 수 있습니다.

후생가외

뒤 후(後), 날 생(生), 옳을 가(可), 두려워할 외(畏)

나보다 이후에 태어난 사람은 나이도 어리고 기세가 좋기 때문에 학문을 계속 쌓다 보면 나중에는 선배를 능가할 경지에 오를 수 있기 때문에 두려워할 만하다는 뜻으로 풀이합니다.

子曰 後生可畏 焉知來者之不如今也
자왈 후생가외 언지래자지불여금야

四十五十而無聞焉 斯亦不足畏也已
사십오십이무문언 사역부족외야이

뒤에 태어난 후배들이 두렵다 그들이 미래는 우리보다 못하다고 생각할 수 있을까?
학문을 쌓지 못하고 사오십이 되어도 이름을 알리지 못하면 두려워할 것이 못된다.

공자의 논어 <자한편, 子罕篇>에 나오는 구절로 나보다 이후에 태어난 후배들의 학문 성취에 대한 기대감과 함께 그들이 어디까지 발전할지 두려움을 느낀다고 해석이 가능합니다.

하지만 나이가 사오십이 되도록 명성을 날리지 못한다면 두려워할 필요가 없으니 선배와 후배들에게 학문에 힘쓰도록 노력하고 경각심을 일깨우는 내용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뛰어난 제자, 후배를 시기하며 질투하고, 그들의 지식을 본인의 것처럼 속이거나 자리를 지키기 위해서 밀어내는 경우도 있기 때문에 좋은 스승을 만나는 것도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운동선수 중에서 부모의 재능을 물려받고 같은 분야로 진출하는 선수들이 많은데 자식이 부모를 뛰어넘으며 활약하는 모습이 가장 보 기좋은 청출어람, 후생가외가 아닐까요

회신을 남겨주세요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십시오!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