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산균 효능과 부작용 – 프로바이오틱스 프리바이오틱스 차이점

0
5764

사람들은 세균을 나쁜 이미지로 생각하지만 발효 음식에서 볼 수 있는 유산균은 인체에 좋은 영향을 주기 때문에 요구르트 같은 유제품을 챙겨드시는 분들이 많을 거라 생각합니다.

최근에는 건강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프로바이오틱스와 프리바이오틱스 제품이 많이 출시하고 있는데 이름이 비슷한 두 건강식품은 어떤 차이가 존재할까요?

이번 시간에는 여러분이 몰랐던 유산균의 효능과 부작용에 대해서 알아보려고 합니다.

프로바이오틱스

과거에는 인간에게 좋은 세균을 유산균이라고 불렀지만 최근에는 박테리아나 곰팡이도 몸에 유익한 효과를 주면서 조금 더 포괄적인 프로바이오틱스라는 단어가 생겨났습니다.

사실 지금까지 알려진 대부분의 프로바이오틱스는 장내 유해 세균의 증식을 막는 유산균이기 때문에 장 건강에 좋은 유산균 = 프로바이오틱스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프로바이오틱스는 김치, 된장, 청국장, 낫또, 요구르트, 치즈 같은 발효 식품에 많이 들어있으며 최근에는 먹기 쉽도록 분말이나 캡슐 형태의 건강식품으로도 판매하고 있습니다.

프리바이오틱스

최근에는 프리바이오틱스 제품이 많아지고 있는데 프로바이오틱스가 사람과 공존하고 있는 유산균을 뜻하는 단어라면 프리바이오틱스는 유산균의 먹이가 되는 성분을 말합니다.

쉽게 이야기하면 라이오스나 프락토올리고당, 이눌린 같은 성분이 들어있는 프리바이오틱스를 섭취하면 장에 있는 유산균이 증식하기 좋은 환경을 만들어 준다는 것입니다.

프리바이오틱스는 마늘과 양파, 바나나, 귀리, 사과, 당근과 같은 식품과 설탕 대용으로 사용하는 올리고당류에 많이 들어가 있으며 자주 섭취하면 장내 유산균 활동이 활발해집니다.

변비와 유산균

유산균 효능과 부작용
유산균 효능과 부작용

우리는 프로바이오틱스는 인간의 장 건강에 도움을 주는 유산균이라는 점과 프리바이오틱스는 유산균의 활동성을 높이기 위해서 공급해주는 먹이라는 사실을 알게 되었습니다.

유산균의 경우 소장이나 대장까지 살아야 효과가 있기 때문에 프로바이오틱스, 프리바이오틱스 두 제품을 함께 먹으면 좋을 것 같은데 우리 몸에 어떤 효능이 있을까요?

국내에서 판매하고 있는 유산균 제품들이 대부분 변비에 효과가 있는 것처럼 광고를 하기 때문에 변비가 심한 분들이 유산균음료를 꾸준히 챙겨드시는 경우가 많습니다.

하지만 프로바이오틱스는 장에 있는 유해 세균을 없애줄 뿐 변비 개선에 큰 도움을 주지는 않기 때문에 변비가 심한 분들은 요구르트보다는 섬유질과 수분을 섭취하는 게 좋습니다.

사람이 나이가 들면 장 기능에 문제가 생기면서 유익균이 감소하고 유해균이 증가하는데 이런 상황에서 장을 건강하게 유지해 주는 것이 프로바이오틱스의 순수한 기능입니다.

유산균 추천

프로바이오틱스와 프리바이오틱스는 각자 장단점이 있기 때문에 최근에는 두 성분이 함께 들어간 제품을 선보이고 있는데 업체가 많다 보니 효과가 의심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때문에 블로그 등에서 무조건 좋은 이야기만 하면서 광고를 하는 제품은 피하고 의학적인 지식이 있거나 약국에서 추천하는 제품을 구입하는 게 그나마 호갱 확률을 줄일 수 있습니다.

하지만 유산균 제품을 판매하는 사람도 기능보다는 마진을 생각하기 때문에 가성비가 좋지 않은 제품을 추천하는 일들이 많아서 대기업에서 만든 제품을 구입하는 게 마음이 편합니다.

부작용 사례

유당불내증이 심한 분들은 프로바이오틱스를 구입하기 전에 설명서를 잘 읽어보고 섭취 초반에는 복통이나 설사가 발생할 수 있지만 대부분 시간이 지나면 좋아집니다.

과거 프로바이오틱스 제품을 섭취하던 50대 여성이 부작용을 호소했지만 업체에서 좋아지는 현상이라고 복용을 지속시키다가 사망한 사건이 발생했는데 2010년부터 접수된 이상 사례는 700여건 수준으로 식약처는 패혈증이나 장염 부작용을 경고하고 있습니다.

때문에 믿을만한 곳에서 만든 제품인지 확인하고 부작용 현상이 발생하면 즉시 복용을 중단하거나 의사의 상담이나 조언을 받고 판단하시길 바랍니다.


항생제를 복용하는 분들에게 프로바이오틱스를 추천하는 경우가 많은데 항생제를 섭취하면 장에 유해한 세균뿐만 아니라 유익한 균도 죽기 때문입니다.

국내에서는 2017년 이후부터 프로바이오틱스 관련 약품은 건강보험 대상에서 제외됐기 때문에 치료를 위한 처방보다는 보조하는 건강식품 정도로 이해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회신을 남겨주세요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십시오!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십시오.